관리 메뉴

남성이깨끗해야 여성이 건강하다!

남자와 여자의 다툼 본문

이 별 후 에

남자와 여자의 다툼

m j  ♩ 2012. 6. 15. 11:07

 

 

어느날 여자로부터 시작되는 사소한 다툼이 시작된다.

 

 

왜 빨리 답장 안해?

왜 다른 여자와 얘기를 하는거야?

왜 나랑 있을때 자꾸 다른 곳을 보는거야?

 

 

이런 사소하지만 여자는 크다고 느끼는 것들을 말하면

보통 남자들은 이렇게 대꾸한다.

 

왜그러는거야 별것도 아닌걸로..

여기서 여자는 발끈하게된다

 

별것도 아니라고? 이게 별거 아니야? 너한테 별게 아니라고?

남자는 싸우고 말하는게 귀찮기 때문에

여자의 말을 다듣고 풀어주기보단 그냥 덮으려고 한다.

 

'아 그냥 친군데 왜 의심해, 아무것도 아니야'

'바빴어 몰랐어 싸움걸지좀 마라, 그만하자'

 

여자는 처음부터 싸움걸려는것도 아니었고

그저 자기가 느끼는 서운함을 밖으로 들어냈을 뿐인데

그때 남자의 태도에 상처받고 화내면서 얘기하게된다.

 

여기서 남자의 태도가 그 커플이 얼마나 장기전에 될지 단기전이 될지를 결정한다.

 

 

이게 발단 이런식으로 자주 싸우게 되면 남자는 짜증을 내기 시작한다. 

 

무슨 말을 하더라도 '또 왜그래' 이게 시작

'자꾸 이러면 난 진짜 힘들다' 이런말을 하게 된다.

 

 

 

그때부터 여자는 생각한다.

 

멍멍 큰소리로 짖을때 주인에게 맞아서 눈치보던 강아지 마냥

자신의 서운함을 이해해주기는 커녕 이유없는 투정으로 받아들이고 화내는 남자의 태도에서

상처아닌 상처를 입게 되는 것이다.

 

'내가 서운해서 서운한 걸 말하면 너에겐 이해안되는 일이 되서 화내는구나'

 

이때부터 남자를 바꿔야겠다는 생각은 없어진다.

'너랑 안싸우려면 너와 내가 안맞는 사이가 아니려면 난 서운해도 화나도 그냥 말을 말아야겠구나,

니 생각을 바꾸느니 너를 바꾸느니 내맘을 바꿔야겠다'

 

여기서부터 싸움은 아마 줄어들 것이다.

이쯤되면 남자는 이런 착각을 하게 될수도 있을것이다.

 

'내가 많이 좋아서 알아서 내게 맞추는건가? 이제야 날이해하는군'

 

하지만 여자는 속으로 칼을 갈고 있을 가능성이 많다.

 

 

 

 

여자 - 왜이렇게 연락을 안했어?

남자 - 바빴다고

여자 - (속마음 : 내목소리가 듣고 싶다면 1분이라도 시간냈겠지..)

         응 그래 바빴구나

남자 - 그래 그런건 이해해야지

여자 - (속마음 : 이해는 둘이 하는거지 혼자 하는건가??)

     응 알겠어 미안~

 

 

남자는 이로써 전혀 싸울일이 없다고 생각하겠지만 여자의 가슴엔 하나 늘어난셈이다.

여자는 말론 미안하다곤 생각하지만 속으론 전~혀 아니다.

너한테 기대한 내가 바보지.. 생각하고 만다.

 

그렇게 하나하나 쌓여가다보면 어느새 모든걸 해탈한 석가모니 마냥 간디마냥

남자가 지나치게 서운하게 해도 그러려니 하게된다.

 

그쯤되면 남자는 생각한다.

 

남자 -  뭐지? 화낼때가 됐는데 아무말도 안하네

여자 -  ?? 난 진짜 아무렇지도 않다니깐?

 

여자는 정말 아무렇지가 않다.

왜냐면 자기가 생각하기에 정말 사랑한다면 정말 좋아한다면 할수 없는 행동을 남자는 지금껏 해왔고

그러면서, 아 얘는 결국 날 안좋아하는구나 스스로 세뇌시켰으면서 그렇게 내려진 결론으로 나를 별로 안좋아하는데

그럴수도있지? 라며 아무렇지도 않게 되는것이다.

 

남자 - 진짜 미안해, 전화한다는게 깜빡했어! 친구들이 자꾸 술을 줘서

여자 - 아냐 난 진짜로 괜찮아 재밌었지?

남자 - 아 진짜 미안해

여자 - 괜찮다는데도 그러네?

         (속마음 : 난 진짜 괜찮은데.. 오늘은 널 기다리지도 않았고 내할일을 하고 있었고 니가 종일 내게 연락하지않았단것도

                     조금전에야 깨달았는데...)

 

남자는 그제서야 웃으면서 고마워 날 이해해주는건 너뿐이야,라고 말하게된다.

여자는 무덤덤하다.

그러다가 어느날 심심한 오후쯤 되면 여자는 생각하게된다.

여자 - 사귀는것 같지도 않고 언제까지 이러고 이해하고 사겨야되

 

 

남자에게 전화를 걸게 된다

여자 - 헤어지자

남자 - 갑자기 무슨소리야??

여자 - 헤어지자고
         (속마음 : 갑자기? 너한테는 갑자기겠지만 나한텐 그때부터 시작된 이별이었어)

남자 - ...........갑자기 왜그래, 내가 뭘 잘못했어?

여자 - (속마음 : 더이상 뭔말을 하고 싶지도 않다, 설명도 귀찮다)

          아니 그런거 아니야, 니 잘못 없어 그냥 헤어지자.

 

 

 

남자는 헤어지고 나서 생각한다.

 

자기가 못해준것. 자기가 해주지 못한것. 싸울때 져주지 못한것.

여자가 울면서 말할때 진지하게 들어주지 못한것. 그동안의 자기가 했던 몇번의 실수를 그때서야 알게된다.

 

남자의 모든 행동을 100%이해한다는 건

여자에겐 사랑을 포기한다는 뜻이라는걸

 

 

 

 

 

 

그루밍족을 자처하던 남성들이 충격을 받은 이유
남들 다 쓴다는데 나만 몰랐던 걸까?
히즈클린 바로가기 >>
1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