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남성이깨끗해야 여성이 건강하다!

사타구니가려움증)) 남성청결제히즈클린 사용후기 본문

사 용 후 기

사타구니가려움증)) 남성청결제히즈클린 사용후기

m j  ♩ 2014. 6. 13. 10:30

 

 

 

 

 히즈클린을 알게 된 건 작년 쯤 인터넷을 검색을 통해 알게되었습니다

 

 몇년전 이유는 모르겠으나 성인이 되자 사타구니부위에 땀이나기

시작했으며  습기가 차기 시작하자 불쾌감이 동반했습니다.

 

 그렇게 몇년간 습기에 무뎌지게 보낼쯤  전역하고 취직을 하며 사회생활을 시작했고

 불규칙한 습관과 음주 등이 가려움과 습기를 더 악화시켰던것 같습니다


 사타구니 부위와 항문사이부위가 습진이 걸렸고, 려움에 계속

 긁다보니  더 악화되며 미세한 출혈과 고름이 나기 시작했습니다.

 

피부가 변형되었습니다...

 연약한 부위인데 긁다보니 달라진것같은 느낌

 

 

 

 

 

 

 

심각해지자 습진연고를 발랐지만 역시 별다른 완화증세를 느끼지 못했으며

연고 특유의 끈적거림에 항상 신경을 곤두세웠습니다

 

 기가 허해져 습기가차 그런가 한의원도 찾아봤지만 저에겐 효과는 없었습니다



 

사회생활 해보시면 아시다시피

 사타구니부위가 가려우면

  사람들앞에 긁기에도  민망하여 사람들없는 곳

화장실 등에 들어가 몰래 긁곤 하였습니다

 

긁으면 긁을수록 더욱 악화되었습니다.  긁어서 시원함은 잠시뿐이었으며

고름 등 말못할 휴유증에 시달려야했습니다. 팬티에는 고름이 묻어나왔습니다..



샤워를 항상 하루에 두번을 하였는데..비누로 사타구니부위를 씻으면 낫지 않을까?

 몇개월동안 이방법을 써보았지만 비누는 확실히 효과가 없었습니다..

 

 


 

 



그러다 사타구니 부위 습진에 대해 인터넷 검색을 해보던 중

 

'남성청결제
히즈클린'에 대해 알게되었는데.
당시 거금 119,000원으로 구매 했습니다.

 

싼 가격은 아닌데..효과가 없으면 어쩌지? 라는

강한의문이 들었지만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구매했습니다.


 물건을 배송받아 써본 첫 소감은 '시원하다' 라는 느낌이었는데..

 바르고 놔두는 연고와 달리 히즈크린은 거품을 내 마사지 하고

물로 씻기에 끈적거림 없어 좋았습니다..

 배송받은 초기에 매일매일 썻습니다(출근 전, 잠자기 전)..

 

 

 

사용 4~5일쯤 되었을 때 확실히 눈에뜰만한 큰 변화가 나타났습니다.

 긁다보니 고름과 두껍게 변형된 피부..가 있었던 곳엔 매끈하고

 

 

팬티를 보니 히즈클린 사용전 사타구니 부위에 위치했던

변형된 피부 각질층이 벗겨나서 묻어있었습니다

 

 

 

 

 

 

 

 

남성청결제히즈클린에 정확히 어느성분이 그런효능을 발휘한지 모르겠으나

오염된 피부각질부위가 다 떨어져나가고 거짓말처럼 새로운 살이 자라게 된겁니다


이제까지 해본 방법중 가장 큰 효과가 있다는걸 스스로 믿게되었고

꾸준히 아껴가며 사용했습니다 

 

사용하는 방법은 샤워를 하여 몸을 물에 적신 다음

남성청결제 히즈클린을 거품을 내

마사지 후 약5분정도 그대로 둡니다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저는 5분정도 그대로 두었습니다

그리고 샤워를 한 후 드라이기로 그 부분을 확실히 물기제거를 합니다

 

지금은요 확실히 가려움증이 사용전 상상도 할수없을만큼 줄어들어 사타구니 부위를

긁는 빈도도 거의 없다시피 줄어들어고 고름,출혈,각질,모두 없어진 상태입니다

 

남성청결제 히즈클린은 그뿐만 아니라 제 느낌이지만

그곳에 상쾌함을 주니 기분이 좋더라구요! 청결한 느낌^^ 

 

 

 

 

 

남성청결제 히즈클린 사용후기 보러가기

 

http://www.heisclean.com/wi_bbs/wi_view.php?bbs_arr=4&search_mode=1&big_

 no=0&field_one=bbs_title&sql_one=%EC%9A%95%EC%8B%AC%EC%9D%B4&pagenum=1&bbs_no=4052

 

 

 

 

 

 

 

 

▼ 홈페이지 보러가기 클릭 ▼
 

 

그루밍족을 자처하던 남성들이 충격을 받은 이유
남들 다 쓴다는데 나만 몰랐던 걸까?
히즈클린 바로가기 >>
0 Comments
댓글쓰기 폼